2021.04.12 (월)

  • 구름많음속초10.4℃
  • 흐림10.3℃
  • 흐림철원9.6℃
  • 흐림동두천11.5℃
  • 흐림파주9.6℃
  • 흐림대관령5.0℃
  • 비백령도10.4℃
  • 흐림북강릉14.7℃
  • 흐림강릉15.9℃
  • 흐림동해10.7℃
  • 흐림서울13.9℃
  • 흐림인천13.0℃
  • 흐림원주12.6℃
  • 흐림울릉도10.4℃
  • 흐림수원12.7℃
  • 흐림영월9.8℃
  • 흐림충주13.6℃
  • 흐림서산11.0℃
  • 흐림울진11.1℃
  • 흐림청주14.6℃
  • 흐림대전13.7℃
  • 흐림추풍령11.0℃
  • 흐림안동9.0℃
  • 흐림상주10.1℃
  • 흐림포항10.5℃
  • 흐림군산13.5℃
  • 흐림대구10.0℃
  • 흐림전주13.9℃
  • 흐림울산10.4℃
  • 흐림창원10.7℃
  • 비광주12.8℃
  • 흐림부산13.2℃
  • 흐림통영12.9℃
  • 흐림목포14.2℃
  • 비여수12.6℃
  • 비흑산도11.9℃
  • 흐림완도13.1℃
  • 흐림고창12.7℃
  • 흐림순천8.7℃
  • 박무홍성(예)12.0℃
  • 비제주15.8℃
  • 흐림고산15.3℃
  • 흐림성산16.4℃
  • 비서귀포15.7℃
  • 흐림진주9.1℃
  • 흐림강화13.1℃
  • 흐림양평11.2℃
  • 흐림이천11.1℃
  • 흐림인제9.7℃
  • 흐림홍천9.8℃
  • 흐림태백6.9℃
  • 흐림정선군8.7℃
  • 흐림제천10.5℃
  • 흐림보은10.3℃
  • 흐림천안11.3℃
  • 흐림보령12.7℃
  • 흐림부여11.8℃
  • 흐림금산10.3℃
  • 흐림13.1℃
  • 흐림부안12.2℃
  • 흐림임실10.8℃
  • 흐림정읍13.6℃
  • 흐림남원11.6℃
  • 흐림장수8.4℃
  • 흐림고창군12.6℃
  • 흐림영광군13.3℃
  • 흐림김해시10.8℃
  • 흐림순창군10.4℃
  • 흐림북창원11.3℃
  • 흐림양산시11.4℃
  • 흐림보성군11.7℃
  • 흐림강진군12.4℃
  • 흐림장흥11.7℃
  • 흐림해남13.5℃
  • 흐림고흥11.8℃
  • 흐림의령군8.6℃
  • 흐림함양군8.7℃
  • 흐림광양시13.6℃
  • 구름많음진도군15.0℃
  • 흐림봉화5.6℃
  • 흐림영주8.8℃
  • 흐림문경10.4℃
  • 흐림청송군4.8℃
  • 흐림영덕8.0℃
  • 흐림의성7.0℃
  • 흐림구미10.8℃
  • 흐림영천8.1℃
  • 흐림경주시7.2℃
  • 흐림거창8.1℃
  • 흐림합천8.6℃
  • 흐림밀양9.4℃
  • 흐림산청9.6℃
  • 흐림거제13.6℃
  • 흐림남해11.3℃
기상청 제공
한국영화감독협회, 제23회 춘사영화제 해외초청작 특별 상영회 개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한국영화감독협회, 제23회 춘사영화제 해외초청작 특별 상영회 개최

18일, 19일 양일간 해외초청영화 특별 상영회와 무대 인사 진행

237475477_20180518113524_3659713931.jpg
제23회 춘사영화제 공식 포스터

 

한국영화감독협회가 주최하는 제23회 춘사영화제 시상식이 18일 오후 6시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개최된다.

이번 제23회 춘사영화제는 그동안 단순한 시상식에 머물던 관례에서 벗어나 아시아의 ‘봄’ 영화제로 발돋움하고자 한국, 일본, 중국, 말레이시아 등 아시아 4개국의 영화와 영화인을 초청하여 시상식과 무대 인사, 초청영화상영, 마켓, 세미나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특히 이번 춘사영화제를 통해 공개되는 해외초청작 3편은 서로 다른 매력을 지닌 작품으로 아시아 영화의 다양한 매력을 느껴보고 싶은 관객이라면 놓쳐서는 안 될 기회이다.
말레이시아 초청작 ‘미스터 신데렐라 - Mr. Cinderella’는 말레이시아 감독 겸 배우인 아마드 이다함(Ahmad Idham)의 20년을 잇는 장기 프로젝트의 결정판이다.
 
이 작품은 1998년 동명의 드라마에서부터 시작해 2007년 말레이시아에서 공전의 히트를 기록한 ‘Impak Maksima’ 등 각 작품에서 주연과 감독을 겸한 ‘아마드 이다함’으로 구축되어온 말레이시아판 ‘시네마 유니버스’를 완성하는 작품이다.
18일 3시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상영되는 ‘미스터 신데렐라 - Mr. Cinderella’ 특별상영회에는 영화제 참석을 위해 내한한 주연 배우 및 감독의 무대 인사가 예정되어 있다.
무대 인사를 통해 ‘아마드 이다함’과 그의 페르소나이자 ‘말레이시아의 송강호’ 다토스리 에이즐란 유세프(Dato, Sri Eizlan Yusof), 모델 출신 톱여배우 라자 일리야(Laja Ilya)가 한국 관객과 직접 만나는 시간을 갖는다.
일본 초청작으로는 ‘씨엔블루’ 이종현이 동일본 대지진으로 실의에 빠진 일본인 가족을 치유하는 한국인 청년으로 출연하여 열연한 ‘삶의 거리에서’, 중국 초청작은 사랑에 대한 진지한 고찰과 섹시 코미디가 공존하는 독특한 로맨스영화 ‘One Night, or Whole Life’가 상영되어 기대를 모은다.
아시아 영화의 현재와 미래를 가늠해 볼 수 있는 춘사영화제 해외초청작 특별상영회는 18일, 19일 양일간 메가박스 코엑스와 대한극장에서 진행된다.

본 기사는 넷프로 인터넷뉴스 홈페이지의 데모기사 입니다.
등록된 기사는 테스트용이며 비회원이 복사한 자료일 수 도 있습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